조회수 114
등록일 2020.10.13
말머리 성교통
제 목 질입구 손상으로 고생하는 여성

요 최근에 성생활을 시작했는데요. 횟수가 적어서 그런건지 모르겠는데

4번 시도해서 4번 다 항문 방향으로 찢어집니다.

어떻게 넣기는 넣는데요. 너무 아파서 이것조차 쉽지도 않고

문제는 넣어도 자꾸 찢어지니까 얼마 못하고 중단되고 피도 나고 쓰라려서 아픕니다.

고추가 큰거도 아니고 애액은 흐를정도로 나오는 상태인데도 매번 이런 식으로 반복되니

질염까지 걸려서 이제 답이 안보입니다.

           -님은 질입구가 다소 취약한 문제가 있다고 봐야지요. 이럴 경우 단순히 여성이 성기가 작아서 자꾸 찢어지고 남성의 것이 상대적으로 커서 그렇다고 말하는 사람들이 심지어 의사중에도 있는데 무식한 얘기지요. 크기 문제가 아니라 님의 질입구 조직이 취약한 병을 가지고 있는 것이고..

           - 간혹 분비가 잘 안되서 아프고 찢어지는 손상이 생기기도 하는데, 님은 분비는 잘 되는데 그렇다면 분비기능보다 질입구 자체의 문제 가능성이 더 크지요. 물론 분비도 안 좋고 입구조직도 약한게 겹친 분도 있는데 그런 분들에 비해 님은 상대적으로 치료가 쉽습니다. 아래 내용 상세히 참고하도록.

Youtube [성의학의 정석] 성교통 풀버전 https://youtu.be/WocJHw4AhFs

Youtube [성의학의 정석] 음부통 풀버전 https://youtu.be/KMkS2YgpWpg

[부부의사가 쓰는 性칼럼] 고통스러운 잠자리입구부터 살피세요

http://www.sex-med.co.kr/AttachFiles/Album/01004036.jpg

2009 2 1일 중앙일보 보도

강동우·백혜경 성의학 전문의 | 99 | 20090201 입력

너무나 쓰라리고 따가워 도무지 성행위를 할 수 없어요.”
40
대 여성 J씨는 수년 전부터 성행위를 할 때마다 무척 아프다고 했다. 너무 아파 못하겠는데 남편은원래 여성은 아프고 그게 즐거운 신호니 참으라며 화만 내서 J씨의 고립감은 극에 달했다
.

아무래도 제 몸속에 큰 문제가 생긴 것 같아서
….”
급기야 J씨는 질과 자궁의 문제로 그럴 것이라며 여러 병원을 전전했지만 매번 검사 결과는 정상이었다. 이에 의료진조차너무 예민해 그렇다 J씨의 심리 상태를 의심했다. 결국 남편과 의료진으로부터이상한 여자라는 오명까지 덮어썼던 J
―.

하지만 J씨는 엄연한 성교통(性交痛) 환자였다. 필자의 검진 결과 그는전정이라고 불리는 질 입구에 만성적인 염증이 있는전정염이었다. 참으로 안타까운 점은 여성 성교통의 45%, 즉 절반의 원인이 전정염인데 이를 놓치는 경우가 너무나 허다하다는 것이다. 상당수 의료진조차 질 입구의 전정염을 인식하지 못한 채 질 내부와 자궁에 산부인과적 검진만 하다 보니 이런 성교통을 마치 유령의 병처럼 치부한다. 집을 둘러보려면 집 전체를 다 봐야 하는데, 안만 보고 입구인 대문이 쓰러져 가는 꼴을 간과한 격이다.

사실 전정염은 무려 20년 전부터 학계에 보고돼 왔다. 위에서 언급한 오류는 국내 의대에서 성기능 장애를 전문적으로 가르치지 않다 보니 생긴 탓이 크다.

전정염이 있으면 살짝 닿기만 해도 쓰라리고 아파 성행위가 여간 고통스러운 게 아니다. 심한 경우 청바지 등 몸에 달라붙는 옷을 입거나 자리에 앉기도 힘들다. 샤워 시 물이 닿기만 해도 아프다는 여성도 있다
.

전정염의 주원인은 호르몬의 불균형, 만성적인 캔디다증, 질염, 성병 등이 해당된다. 필자는 미국 연수 시절에 생리 주기나 피임약의 복용 등 호르몬의 불균형에 따라 전정염이 악화되고 통증이 심해진다는 연구 결과를 발표한 적이 있다
.

이외에 여성이 너무 자주 씻는 것도 문제가 된다. 특히 질 세척은 위험하다. 여성의 청결제는 질 외부만 사용해야 하는데, 내부까지 질 세척을 하면 정상적으로 몸을 방어하는 균마저 사라져 질내 환경은 엉망이 된다. 그래서 미국 산부인과학회에서는 질내 세척을 하지 말도록 경고하고 있다
.

아울러 필자가 늘 강조해 왔듯 성교통에윤활제만 쓰고 버티는 것도 잘못된 습관이다. 이는 만성적인 속쓰림에 제산제만 복용하는 꼴과 같다. 위염·식도염·위암 등 실제 근본 문제가 있을 가능성은 내버려 둔 채 제산제로 버티다 보면 화를 키울 수 있는 것이다
.

전정염은 앞서 언급한 원인을 잘 교정하고 개선시키면 치료율이 상당히 높다. 그런데 전정염으로 진단한 경우 아예 전정 부위를 통째로 제거하는 식의 시술을 기본으로 하는 경우가 국내엔 허다하다. 이는 빈대 잡으려다 초가삼간 태우는 격이다. 해당 시술은 어떤 치료에도 반응하지 않는 전정염에서 최후의 수단이며 극히 제한적이어야 한다. 수년 동안 지독한 전정염에 시달린 J씨는 그 근본 원인을 치료한 뒤 지금은 즐거운 성행위를 계속하고 있다.

 

강동우·백혜경 성의학 전문가

서울대 의대 출신 전문의() 부부. 한국인 의사 최초로 미국 킨제이 성 연구소와 보스턴·하버드 의대에서 정신과·비뇨기과·산부인과 등 성() 관련 분야를 두루 연수, 통합적인 성의학 클리닉·연구소를 운영하고 있다. 강 박사는 2005년 국제학회에서 발간한 여성 성의학 교과서의 공동집필자다.

 

번호말머리제목등록일조회수
 11343 기타 음경만곡 수술후 발기부전   2020.10.24 11 
 11342 조루 사정장애   2020.10.24 21 
 11341 기타 발기부전 약 임신관련입니다. 2020.10.22 38 
 11340 오르가즘장애 여성 오르가즘장애에 대해 문의드립니다. 2020.10.20 86 
 11339 불감증  오르가즘을 못 느끼는 불감증 여성   2020.10.24 33 
 11338 사정장애  조루증 2020.10.19 67 
 11337 조루  조루도 있고 몽정에 문제가 있다는 남성   2020.10.24 27 
 11336 성중독 문의드립니다 2020.10.19 72 
 11335 성중독  외도를 일삼는 성중독 남편 2020.10.23 39 
 11334 성기능장애 손상된 클리.. 복구 가능한가요? 2020.10.15 123 
 11333 오르가즘장애  성반응 저하에 손상만 집착하는 여성 2020.10.23 51 
 11332 발기부전 통증 후 발기 부전 2020.10.12 120 
 11331 발기부전  성기 손상후 발기부전에 빠진 남성  2020.10.21 76 
 11330 기타 안녕하세여 ~ 2020.10.11 108 
 11329 지루  발기도 사정도 잘 안 되는 남성 2020.10.21 72 
 11328 동성애 동성애경향 치료 후기가 궁금합니다 2020.10.11 118 
 11327 동성애  후기가 없다고 치료를 걱정하는 불안 2020.10.20 71 
 11326 오르가즘장애 무쾌감 사정 2020.10.10 130 
 11325 사정장애   무쾌감사정 등을 걱정하는 남성 2020.10.20 99 
 11324 동성애 동성애인가요?  2020.10.09 152 
12345678910
글을 쓰시려면 로그인해야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