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수 114
등록일 2022.11.17
말머리 사정장애
제 목 최근 사정이 잘 안된다는 중년 남성

안녕하세요
올해 나이 46인데 아직은 발기가 잘 되고 관계시 큰문제가 없었는데

정신적으로 큰스트레스를 받은 이후로 사정이 안됩니다 두달정도 됐습니다

-       기본적으로 님 나이는 이제 중년으로 에전보다 몸상태가 다소 취약할 수 있고, 여기에 강력한 스트레스까지 겹치면 더 이상반응의 위험성은 있지요.

두세번 관계를 해도 사정을 못해서

난감합니다

전에 이랬던적이 없어서 제가 사정하는것에 더 신경을 써서 그런걸까요?

지켜보면 나아질까요?

상담 부탁드립니다.

-       물론 사정을 못하면 어쩌나 신경쓰고 불안해지면 더 악화되긴 합니다만, 아주 간단한 현상이라면 자연회복가능성도 일부 있지만, 님 나이로 볼 때 저절로 좋아지기 힘들 수도 있지요. 한두번 더 성행위를 가져보고 계속 문제가 반복되거나, 일시 다시 좋아졌다가 또 나빠지는 듯 하면 지체말고 진료실로 오시도록. 원인을 방치하면 더 나빠지거나 만성화되겠지요.

-       *******************************************************************

Youtube [성의학의 정석] 사정장애 풀버전 https://youtu.be/tKhP3rquqnU

 

[부부의사가 쓰는 性칼럼] 연말 잦은 술자리에 남성의 ‘샘’이 마른다

http://www.sex-med.co.kr/AttachFiles/Album/07012440.jpg

2008 12 7일 중앙일보 보도

 

강동우·백혜경 성의학 전문의 | 91 | 20081207 입력 

 

“저의 샘은 이미 완전히 말라 버렸습니다.

40
대 후반 S씨의 절규다. 필자는 이런 하소연을 들을 때마다 프랑스 영화 ‘마농의 샘’을 떠올린다.

주인공 장(제라르 드파르디유 분)은 가뭄에 우물을 파다가 샘물도 찾지 못한 채 사고로 목숨을 잃는다. 그런데 애초에 샘물이 나올 가능성은 극히 희박했다. 왜냐하면 그의 땅을 싸게 매입하려던 이웃이 샘물의 근원을 예전에 막아 버렸기 때문이다. 결국 장의 죽음 후 물길을 막았던 이웃이 죄책감에 물길을 틔워 주고서야 마농의 샘에는 다시 물이 흐르게 된다.

S
씨의 문제도 마농의 샘과 비슷한 부분이 있다. 몇 해 전부터 성행위 시 사정량이 점점 줄더니 최근엔 몇 방울도 나오지 않는다며 허탈해했던 S. 자신의 문제를 체력 탓으로 생각하고 매일 탈진할 정도로 땀을 뻘뻘 흘리며 열심히 운동했다. 하지만 정상적인 사정 기능은 다시 회복되지 않았다.

“아내는 사랑이 식어 그렇다며 외도까지 의심합디다. 제 결백을 좀 증명해 주세요.

S
씨 외에도 운동장이나 약수터에서 중·노년 남성들이 무턱대고 땀을 뻘뻘 흘리는 모습은 자주 눈에 띈다. 개중엔 성기능을 개선하고자 무모한 노력을 하는 S씨와 비슷한 속사정을 가진 ‘미련남’이 제법 있다.

원래 잘 나오던 사정량이 급감한다면 이는 내가 늙어가고 있다는 신호다. 나이가 들면서 사정량이 줄거나 사정 시 쾌감이 떨어지는 것은 대개 남성호르몬 감퇴가 주원인인 남성 갱년기 때문이다. 이런 경우 남성호르몬의 생산을 저하하는 요인을 개선하거나 남성호르몬을 보충하는 것이 원인 치료가 된다. 또한 남성호르몬 생산에 악영향을 주는 술·담배·비만·스트레스·불면증 등을 관리하는 것도 도움이 된다.

그런데 그 원인은 다스리지 않은 채 무턱대고 운동만 해대는 노력은 상당히 비효율적이다. 게다가 지나친 운동은 남성호르몬을 증가시키기는커녕 고갈시킬 수 있기 때문에 더욱 무모하다.

이외에 전립선에 만성 염증이 있는 경우도 사정량이 급감할 수 있다. 좀 더 심각한 경우는 ‘역행성 사정’의 형태다. 중증 당뇨, 약물 부작용, 전립선 비대나 전립선암 등으로 전립선 절제술을 받은 후 생길 수 있는 문제다. 이는 오르가슴 때 요도를 통해 밖으로 나와야 할 정액이 그 반대 방향인 방광으로 역행해 사정액이 밖으로 비치지 않는 경우다.

물론 일시적으로 사정이 불가능할 때도 있다. 특히 송년 모임이 많은 연말, 누구든 과음하면 사정이 힘들 수 있다. 과량의 알코올이 사정중추를 억제해 그렇다. 이런 현상은 음주 습관이 지나치지 않는 한 일시적이다. 그러나 만성적으로 지나친 음주는 고환세포를 파괴해 남성호르몬과 정액의 생산이 줄고 사정현상도 퇴화하는 무서운 결과를 초래할 수 있다.

마농의 샘에서 장은 가뭄에 무턱대고 우물만 파다가 이웃의 계략을 모른 채 죽었다. 적어도 성 건강을 유지하려면 미련한 노력보다 그 원인 문제를 잘 관리해야 불행을 막을 수 있다. 덧붙여 연말 술자리에서의 과음 후 한 번 사정이 안 됐다고 겁낼 필요는 없다. 하지만 여러 번 반복되면 사정 기능이 심각한 장애로 악화될 수 있다는 경고를 잊지 말기 바란다.

 

 강동우·백혜경 성의학 전문가

서울대 의대 출신 전문의(부부한국인 의사 최초로 미국 킨제이 성 연구소와 보스턴·하버드 의대에서 정신과·비뇨기과·산부인과 등 성(관련 분야를 두루 연수통합적인 성의학 클리닉·연구소를 운영하고 있다강 박사는 2005년 국제학회에서 발간한 여성 성의학 교과서의 공동집필자다

 

번호말머리제목등록일조회수
 12249 기타 문의잇어여   2022.12.02 16 
 12248 발기부전 고민이 있습니다...   2022.12.02 27 
 12247 발기부전 20살 아들입니다.. 2022.11.28 59 
 12246 조루 상담받으러 가고싶지만 2022.11.27 82 
 12245 기타  안내전화드리겠습니다   2022.12.02 31 
 12244 성도착증 성도착증... 2022.11.24 132 
 12243 발기부전 탈모약 에 대해서.. 2022.11.23 72 
 12242 발기부전  탈모약 성기능 부작용에 대하여    2022.12.02 15 
 12241 불감증 불감증 2022.11.21 70 
 12240 불감증  분비장애 불감증에 윤활제만 생각하는 여성   2022.12.01 28 
 12239 조루 상담과 예약 2022.11.20 78 
 12238 조루  조루 치료를 원하시는분  2022.11.26 63 
 12237 발기부전 안녕하세요 23살 남자입니다. 2022.11.18 90 
 12236 발기부전  수행불안과 억지로 힘주는 발기  2022.11.24 73 
 12235 발기부전 안녕하세요 2022.11.15 84 
 12234 발기부전  발기약만 처방받은 젊은 남성 2022.11.22 78 
 12233 발기부전 예약상담 문의드립니다 2022.11.15 95 
 12232 기타  진료예약은 예약을 클릭하거나 전화주세요.  2022.11.22 58 
 12231 사정장애  힘듭니다. 2022.11.12 115 
  사정장애   최근 사정이 잘 안된다는 중년 남성 2022.11.17 114 
12345678910
글을 쓰시려면 로그인해야 합니다!